•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싱어게인2' 윤도현 ''유희열 권유로 출연 결심, 아는 건 나눠야''

기사입력 : 2021.1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제공=JTBC
/사진제공=JTBC
'싱어게인2' 가수 윤도현이 데뷔 28년 만에 심사위원을 맡은 진심을 전했다.

30일 JTBC 측은 예능프로그램 '싱어게인 시즌 2-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2')에서 심사위원을 맡은 윤도현의 짧은 인터뷰를 공개했다.

윤도현은 "심사는 아무나 하는 게 아니다"라면서 "음악적 경험과 지식, 그리고 사람을 품을 줄 아는 성품 등 인생 선배이자 음악 선배로서 자질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출연 고민을 안 할 수가 없었다는 윤도현을 움직인 건 '싱어벤져스' 수장 유희열이었다. 윤도현은 "이제 후배들에게 우리 경험치를 나눠야 한다는 유희열의 권유로 출연을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윤도현은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엉뚱하면서도 디테일한 현미경 심사를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여기에 무대를 진정 즐길 줄 아는 화끈한 리액션으로 눈길을 끌었다. '싱어게인2' 심사가 "무한 설렘"이라는 윤도현. 그는 "어떤 참가자가 나올지 전혀 예측이 되지 않는 점이 신난다. 즐겁게 심사를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심사 기준에 대해서도 밝혔다. "가창은 기본이라고 생각한다. 여기에 노래에 대한 철학이나 자신만의 스타일에 대한 진지한 고민을 한 흔적이 있는 참가자에게 호감을 갖게 된다"라며 디테일한 현미경 심사를 예고했다.

무명 가수들에게 다시 기회를 주는 리부팅 오디션 '싱어게인2'는 시즌 1보다 막강한 실력자들이 대거 출격한다. 윤도현은 "아주 강력한 인상을 남기는 아티스트들이 있다"라고 귀띔했다. 이어 "아는 뮤지션들이 나올 때마다 무척 난처하다"라고 덧붙이며 궁금증을 더했다. 특히 "나이 어린 참가자의 놀라운 레트로 음악 해석법과 반전의 춤실력, 그리고 가장 연배가 높은 대선배님의 깊은 울림을 가진 무대가 아주 인상적이었다"라고 전하기도.

윤도현은 리부팅 오디션 '싱어게인'만의 차별점도 짚었다. 그는 "YB가 미국 진출을 할 때 가장 고민했던 것 중 하나가 과연 그들의 문화를 얼마나 이해하고 거기에 스며들 수 있느냐였다"라면서 "'싱어게인'은 단순한 가창의 경연이 아니라 아티스트의 감각, 현시대의 음악적 흐름을 이해하는 뮤지션 발굴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 이 점이 가장 다른 점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과의 강력한 차별점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윤도현은 "좋은 무대와 심사위원들의 솔직한 의견을 듣는 재미가 있다. 재미가 없기 힘든 프로그램"이라고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한편 '싱어게인2'는 오는 12월 6일 오후 9시 첫 방송 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