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극한 직업이다''..김민아, 룰라 이상민 궁핍한 합숙 일화에 '충격'(이십세기 힛트쏭)

기사입력 : 2021.1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나영 기자] '이십세기 힛트쏭'에서 1990년대 12월 가요계 최후의 1인을 소환한다. 

오늘(3일) 방송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이하 '힛트쏭')은 '1990년대 가요톱10 마지막 1위 힛트쏭'을 주제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힛트쏭'은 KBS 대표 음악 프로그램 '가요톱10'에서 12월 마지막 주 1위를 두고 신경전을 벌인 가요계 대세들이 공개된다. '트로트계 힙스터' 태진아부터 '독보적 창법의 소유자' 김정민과 이소라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대한민국을 뜨겁게 달군 가수들의 히트곡들이 소개될 예정이다. 

'흐린 기억 속의 그대'로 '가요톱10' 1위를 차지한 현진영의 이색 소감도 만나볼 수 있다. 콘서트 현장에서 이원 생중계로 1위 소감을 전한 것. 또 MC 김희철과 김민아는 현진영이 대유행을 일으킨 힙합 패션 일명 '똥 싼 바지'에 반가움을 드러낸다. 

1집 활동부터 대박을 터트린 룰라의 험난했던 데뷔 과정도 전파를 탄다. 김민아는 허름한 민박집에서 합숙 훈련을 한 룰라에 "극한 직업이다"라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고. 김희철은 "먹을 게 너무 없었다더라"라며 이상민의 증언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1997년 당대 최고의 인기그룹이었던 젝스키스, H.O.T., 터보의 대결에서는 반전 결과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번외차트에서 단 1표 차이로 천국과 지옥을 오갔던 1위 쟁탈전이 그려진다. DJ DOC와 박미경, 김경호와 임창정이 승부를 점칠 수 없을 정도로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고 알려져 흥미를 유발한다.

'1990년대 가요톱10 마지막 1위 힛트쏭'은 이날 오후 8시 전파를 타는 '힛트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힛트쏭'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nyc@osen.co.kr

[사진] '이십세기 힛트쏭'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