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헌트' 이정재 감독, 첫 연출작부터 '흥행 청신호'...연출력 인정

기사입력 : 2022.08.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메가박스 플러스엠 제공

[OSEN=박판석 기자] '헌트'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11일 영화관 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0일 개봉한 영화 '헌트'(이정재 감독)는 개봉 첫날 21만 822명(오전 7시 기준)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특히 '헌트'는 배우 이정재의 첫 연출작으로,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이정재의 연출력을 제대로 입증 받았다. '헌트'는 박진감 넘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액션과 예측 불허의 스토리 텔링 등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헌트'는 이정재와 정우성의 23년 만 재회 작품으로 주목 받아왔다. 이정재와 정우성은 각각 박평호, 김정도 역을 맡으며 기존 작품과는 또 다른 새로운 모습의 연기를 그려냈다. 두 사람은 인물들의 심리전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극의 중심을 제대로 잡았다는 평이다. 

이처럼 '헌트'는 개봉 첫날부터 관객들의 호평과 주목을 동시에 받으며, 흥행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이정재와 정우성의 완벽한 재회가 담긴 '헌트'는 현재 상영 중이다./pps2014@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