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캣츠 아이+입술 피어싱..블랙핑크 파격 티저 '강렬한 아우라'

기사입력 : 2022.08.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가 특유의 강렬한 아우라를 기대하게 만드는 4인 멤버 비주얼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는 11일 오후 12시 공식 블로그에 블랙핑크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 타이틀 포스터 4종을 추가 게재했다.

앞서 핑크톤 착장과 화려한 헤어스타일로 글로벌 팬들을 매료시켰던 블랙핑크는 이번 포스터서 상반된 분위기의 블랙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지수는 시크한 뱅 헤어 아래 눈꼬리 끝을 날카롭게 빼준 캣츠 아이(Cat's Eye)로 도발적인 매력을 풍겼고, 제니는 후드를 뒤집어 쓴 채 입술 피어싱과 골드톤 메이크업으로 포인트를 줬다.

로제는 배레모 아래 언더라인을 강조한 글리터 포인트와 입술 비즈로 오묘한 신비로움을 자아냈다. 리사는 깊은 눈매를 강조한 아이섀도우와 글로시 립을 매치, 힙한 무드를 완성했다.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Black 했다 Pink 했다'고 노래했던 이들의 확실한 아이덴티티가 다시 한번 떠오르는 대목. 아울러 이번 신곡 콘셉트에 대한 팬들의 궁금증이 커졌다.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YG는 "오는 8월 19일 선공개되는 신곡 'Pink Venom'은 블랙핑크 고유의 매력을 더욱 짙고 강렬하게 표현한 노래'라면서 "하지만 색다른, 멤버들의 완벽한 조화 속 'BORN PINK' 프로젝트를 관통하는 곡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블랙핑크는 선공개곡 'Pink Venom'에 이어 9월 16일 정규 2집 [BORN PINK]를 발표한다. 이후 약 150만 명 규모의 월드투어를 비롯해 세계 최정상 그룹 위상에 걸맞은 대형 프로젝트를 순차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윤상근 기자 sgyoon@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