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단독] 오마이걸 아린, 집중호우 성금 2천만원 기부

기사입력 : 2022.08.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나연 기자] 오마이걸 아린이 집중호우로 발생한 피해 극복을 위해 2천만원을 기부했다.

11일 OSEN 취재에 따르면 아린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수재 의연금 2천만원을 보냈다.

소속사 W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아린이 이번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웃들 소식을 접하고 매우 안타까워했다"며 "이재민들의 일상 회복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희망브리지 측은 "아린이 건넨 따뜻한 손길이 이재민분들에게 온전히 전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신문사와 방송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순수 민간단체이자 국내 자연재해 피해 구호금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정 구호단체다. 아린이 보낸 성금은 피해 복구와 구호 물품 제공, 주거 지원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한편 아린은 tvN 토일드라마 '환혼'에 진초연 역으로 출연 중이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OSEN DB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