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심진화♥김원효, 결혼 12년차에도 이런 대화가..''오보~''

기사입력 : 2022.08.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심진화, 김원효 부부가 변치 않은 애정을 자랑했다.

심진화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기 모자 이렇게 싹 빨아서 이쁘게 널어놓는 부지런한 남자. 아침에 일찍 일어나 태풍이 챙기고 청소도 다 해놓는 남자. 다시 태어나도 당신은 내 남자. 나도 부지런해져야 할 텐데"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깨끗하게 세탁한 모자들이 걸려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김원효, 심진화 부부의 문자 대화 내용이 담겼다. 김원효는 심진화에게 "오보 산책하고 똥 오줌 다 쌈 그리고 청소기 한 바퀴 돌렸어요"라고 전했고, 이에 심진화는 "오보 고마워요. 겁나게 잤네요. 당황스럽네"라고 답했다. 둘은 결혼 12년 차에도 서로를 "오보"라고 달달하게 불러 눈길을 끌었다.

또한 김원효는 "늘 감사합니다. 오늘 저녁 몇 시 마침? 영화 보고픔"이라고 심진화에게 데이트를 신청하기도 했다.

한편 김원효와 심진화는 지난 2011년 9월 결혼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