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박미선, 장도연에 조언 거절 “라이벌이잖아..너도 나도 프로”

기사입력 : 2022.10.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채연 기자] 개그우먼 박미선이 장도연에게 조언을 거절하며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였다.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달라스튜디오’에서는 ‘예능 35년 차 레전드 등장. 눈물 폭발. 박미선 피셜 롱런 비결은?’이라는 제목으로 ‘동네가 달라’ 5화가 공개됐다.

이날 장도연은 게스트로 출연한 박미선의 모습에 깜짝 놀라며 대화를 이어갔다. 그는 박미선에게 롱런 비결을 물었고, 박미선은 “내가 잘하니까”라며 자신감있는 태도와 함께 “최신곡도 많이 들으려고 하고, 침잠되지 않게 나를 계속 흔들어준다. 레몬에이드도 놔두면 가라앉지 않냐. 계속 빨대로 저어줘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미선은 유튜브 예능을 시작한 장도연에게 “잘 됐으면 좋겠다. 장도연인데, 회당 100만 이상은 나와야 되는 거 아니냐. 뭘 걱정이야. 넌 대한민국 최고야. 너 이상은 없어”라고 진솔하게 이야기했다.

이에 제작진은 “장도연에게 조언을 해달라”고 요청했고, 박미선은 “아무것도 조언해주고 싶지 않아. 라이벌이니까”라고 말해 장도연에게 감동을 안겼다.

또 박미선은 “돈 받고 하는 세계에서 조언이 어딨냐. 너도 프로고, 나도 프로인데. 너 나 이길 수 있어?”라고 후배를 진심으로 존중했다.

마지막으로 박미선은 “뛰어넘을 준비됐나?”라고 물었고, 장도연은 “알아서 하겠습니다”라며 센스있게 답변했다. 박미선은 “아직 멀었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cykim@osen.co.kr

[사진] 유튜브 채널 ‘달라스튜디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