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윤하 ''15년만 '인가' 트로피..15년 뒤에도 좋은 음악'' 소감

기사입력 : 2022.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가수 윤하가 '사건의 지평선'으로 음악방송 정상에 오른 소감을 전했다.

윤하는 지난 27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지난 3월 발매된 정규 6집 리패키지 앨범 'END THEORY : Final Edition'(엔드 띠어리 : 파이널 에디션) 타이틀 곡 '사건의 지평선'으로 1위를 차지했다.

/사진=SBS '인기가요'
/사진=SBS '인기가요'

지난 10월 4일 멜론 톱100 차트에 98위로 재진입한 사건의 지평선'은 이후 한 달여 만인 지난 6일 차트 1위에 오르며 약 7개월 만의 역주행을 시작했다.

'사건의 지평선'은 이어 지난 19일 멜론, 지니, 벅스, 바이브, 애플뮤직, 스포티파이, 유튜브뮤직 등에서도 잇달아 1위를 휩쓸며 차트 올킬을 기록했다. 특히 멜론 차트 23일 연속 1위, 벅스 20일 연속 1위, 지니 27일 연속 1위, 바이브 22일 연속 1위를 비롯해 유튜브뮤직, 애플뮤직, 스포티파이에서도 오랜 시간 정상을 지키고 있다.

이처럼 뜨거운 역주행 열풍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윤하는 발매 243일 만에 출연 없이도 지상파 음악방송 1위 트로피를 품에 안는 기염을 토했다.

윤하는 28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지상파 음악방송 1위라니 전혀 예상치 못했다. 요즘 매일매일 생일 같다"며 "15년 만의 인기가요 트로피인데, 앞으로 15년 뒤에도 좋은 음악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사건의 지평선'은 좋았던 날의 안녕과 새로운 시작의 응원을 담은 곡으로 윤하가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올해 재개된 대학 축제 및 각종 페스티벌을 통한 입소문을 시작으로 리스너들의 플레이리스트에 재소환되며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윤하는 오는 12월 2일부터 4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2022 윤하 연말 콘서트 〈c/2022YH〉'를 개최하고 관객과 만난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윤상근 기자 sgyoon@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