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흑인 논란 지울까? 4분30초 솔로영상 최초 공개 [디즈니 쇼케이스]

기사입력 : 2022.1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싱가포르, 하수정 기자]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의 환상적인 솔로 영상이 공개됐다. 

30일 오전(현지시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BS) 지하 2층 메인 행사장에서는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가 열렸다. 마블 스튜디오,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 루카스 필름, 픽사 등의 프레젠테이션이 펼쳐졌다.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는 1923년 10월 16일 설립 이래 월트디즈니컴퍼니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고 극장과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공개될 새로운 콘텐츠를 공개하는 자리다. 싱가포르를 대표하는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한국, 일본, 인도네시아, 호주 및 뉴질랜드(ANZ), 동남아시아(SEA), 홍콩, 대만까지 약 400명이 모인 가운데, 뜨거운 관심 속에 시작됐다. 

사회자는 "내년 라인업은 '인어공주'로 시작될 것 같다"며 "디즈니의 전설 에리얼 역은 할리 베일리가 맡았고, 이 영화의 첫 번째 트레일러를 공개한다"고 알렸다. 이어 "여태껏 소수에게 공개된 영상을 전 세계에 처음으로 선보인다"며 '인어공주'의 레전드 OST 'Part Of Your World'를 공개했다.

극 중 에리얼(할리 베일리 분)은 깊은 바닷속에서 'Part Of Your World'를 부르면서 가창력을 뽐냈고, '인어공주'의 첫 실사영화답게 스크린에서 살아숨쉬는 듯한 장면들이 감탄을 자아냈다. 

앞서 흑인 할리 베일리는 백인이 주인공인 원작에 캐스팅돼 '원작 훼손' 논란을 비롯해 인종차별적인 논란에 시달려 문제가 된 바 있다. 현재도 그의 캐스팅을 반대하는 부정적인 여론이 존재한다.

'인어공주' 내년 5월 개봉 예정이다.

한편 월트디즈니컴퍼니는 1923년에 창립된 세계 최대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디즈니, 픽사, 마블, ABC, ESPN, 루카스필름 및 21세기폭스로부터 인수한 내셔널지오그래픽, FX네트웍스, 심슨 등 강력한 스토리텔링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월트디즈니컴퍼니는 자회사와 계열사를 포함한 종합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파크, 체험 및 소비재,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배급, 그리고 스튜디오, 일반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및 인터내셔널 콘텐츠 및 오퍼레이션 등 네 개의 콘텐츠 사업 부문으로 구성된다. 해당 콘텐츠 사업 부문은 소비자 직접판매(DTC), 극장 및 방송 플랫폼 콘텐츠 개발 및 제작에 주력하고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인어공주' 예고편 캡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