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억대 유튜버 ‘신사임당’ 주언규, 채널 20억원 매각 후 “재산은..”(‘뻥쿠르트’)

기사입력 : 2023.01.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유튜브 채널 신사임당으로 유명한 주언규PD가 자신의 재산과 부자가 되고 싶었던 이유를 밝혔다.  

지난 26일 공개된 IHQ 바바요 ‘뻥쿠르트’에서는 방송국 PD에서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변신 후 성공 사업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주언규가 출연헸다.  

‘뻥쿠르트’는 동네 구석구석을 누비며 시민들을 만나고, 화제의 중심에 선 게스트를 찾아가 속시원한 인터뷰를 진행하는 원초적 토크쇼이다. 

주언규는 “재산이 어느정도 되냐?”는 질문에 “가족이 먹고 사는 데는 걱정이 없다. 아이가 성인이 되어도 물려줄 정도 된다”라고 답했다. 이어 “아내가 내 수입을 모른다. 궁금해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이수지는 또 “유튜브에서 블랙 의상만 입는 이유가 스티브 잡스를 따라한 것이냐?”라며 궁금증을 드러냈다. 주언규는 이번에도 “그렇다”고 솔직하게 인정하며 “옛날에 부자들이 하는 행동을 따라했다. 어떻게 하고 싶은데 뭘 해야할지 몰랐다. 주변에 부자도 없고, 그래서 TV에 나오는 사람을 따라했다”고 전했다.  

주언규는 일 년에 몇 천만 원씩 기부하는 이유에 대해 “내 채널을 구독하는 행위가 부끄럽지 않도록 하기 위함이다”라고 말하며 “내가 부리는 사치는 붕어빵을 배달시켜 먹는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주언규는 자신이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을 20억에 매각해 화제가 되었다. 이후 새로운 채널을 개설했으나 이 역시 억대 매출을 찍고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IHQ 제공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