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마이웨이' 김성환, ''생활고 탓에 노래 시작..밤무대 황제였다''[별별TV]

기사입력 : 2023.0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시호 기자]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캡처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캡처
'마이웨이' 배우 겸 가수 김성환이 노래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2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54년 차 베테랑 배우이자 가수 김성환의 인생이 공개됐다.

김성환은 "그 당시에 제 기억으로는 '동녀'라는 일일 연속극을 한 달 내내 하면 30만 원이었다. 계속 출연해도 많지 않은 돈인데 그렇게 출연하고는 1~2년을 예사로 놀았다"며 당시 언론 통폐합으로 인해 드라마가 취소돼 생활고를 겪었던 사연을 전했다.

김성환은 이어 "그때 80년대 초반에 통행금지가 풀리면서 스탠드바라는 주점이 우후죽순으로 엄청나게 생겼다. 밤무대가 열려 노래하기 시작한 게 큰 힘이 됐다"며 전성기 시절 무려 7개의 가게서 공연하며 "밤무대 황제"로 불렸다 밝혀 탄성을 자아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