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돌싱포맨' 김지민, 화나도 '♥김준호' 아프단 말에 칼답 [★밤TV]

기사입력 : 2023.02.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상은 기자]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쳐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쳐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김준호의 꾀병에 걱정하는 김지민의 연락이 공개됐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괌 여행 중인 멤버들(임원희, 이상민, 탁재훈)과 김용명, 장동민은 김지민과 싸운 김준호를 하루 종일 놀리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상민은 김준호에게 "지민이에게 연락이 왔냐"라고 물었고, 김준호는 "왔다. 문자했다"라고 시무룩하게 이야기했다. 탁재훈은 "전화번호 바뀌었다고 연락 온 거 아니냐"라고 놀려 멤버들이 폭소했다.

김준호의 카톡을 본 장동민은 "추잡스럽다"라고 말하며 내용을 읽었다. 장동민은 "서울 많이 춥지. 여긴 너무 덥다. 지민아, 어제 미안했다. 화 풀어. 동해에서 왔니?"라며 김준호의 카톡 내용을 읽었다.

이어 "준호 형이 '나 아파 지민아'라고 보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호는 "마지막 카드 찬스를 썼다"라며 기뻐했다. 장동민은 "그래도 지민이가 '어디가 아픈데 그것만 말해'라고 답장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준호는 "지민이가 아프다고 하니 바로 답장이 왔다. 날 생각해 주는 건 지민이뿐이다"라며 사랑꾼 면모를 공개했다. 탁재훈은 김준호의 거짓말 작전에 "진짜 아플 땐 어떻게 할 거냐"라고 질문했고, 장동민은 "그럴 땐 쓸쓸히 죽어가야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쳐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쳐

앞서 김준호는 김지민에게 장난 문자를 한 이상민에게 화냈다. 김준호는 연인 김지민과 싸운 이야기를 멤버들에게 털어놨고, 사이를 풀기 위해 카톡을 했다. 이상민은 "지민이 답장 왔냐"라고 물었고, 김준호의 휴대폰을 보며 "아직 안 읽었다"라고 아쉬워했다.

김준호가 김지민에게 보낸 메시지를 본 김용명은 "너무 성의 없이 보냈다"라고 비난했다. 이상민은 "이건 읽고 씹기 쉽게 짧게 보냈다. 내가 길게 보내주겠다"라며 휴대폰을 뺏었다.

김준호는 "하지 말아라. 뭘 하려고 그러냐"라고 말렸지만, 이상민은 장난 메시지를 보냈다. 김용명은 멤버들에게 "뭐라고 썼는 줄 아냐. '지민아 이렇게 서로 떨어져 있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아. 서로 1년만 보지 말자'"라고 메시지 내용을 읽었다.

멤버들은 이상민의 장난에 폭소했고, 김준호는 "야 미쳤어. 전송하면 어떻게 해"라며 화냈다. 김준호는 이상민과 몸 싸움하며 "이런 장난치면 안 돼"라고 펄쩍 뛰었다.

장동민은 김준호의 행동에 "오, 진심"이라고 감탄했다. 김준호는 휴대폰을 뺏어 들고 정색하며 "아 이런 XXX 같은 인간들하고"라고 육두문자를 날렸다. 멤버들은 김준호의 사랑꾼 면모에 놀랐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상은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