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소울메이트' 김다미 ''민용근 감독, 마음 잘 통해..좋은 친구''

기사입력 : 2023.0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건대입구=김나연 기자]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이 3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진행된 영화 '소울메이트'(감독 민용근)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와 하은, 진우가 기쁨, 슬픔, 설렘, 그리움까지 모든것을 함께 한 이야기 '소울메이트'는 오는 3월 개봉예정이다. /2023.02.03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이 3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진행된 영화 '소울메이트'(감독 민용근)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와 하은, 진우가 기쁨, 슬픔, 설렘, 그리움까지 모든것을 함께 한 이야기 '소울메이트'는 오는 3월 개봉예정이다. /2023.02.03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이 '소울메이트'로 호흡을 맞춘 민용근 감독에 대해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3일 서울시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소율메이트'의 제작보고회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민용근 감독,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소울메이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김다미 분)와 하은(전소니 분) 그리고 진우(변우석 분)가 기쁨, 슬픔, 설렘,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 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 중국 영화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이날 민용근 감독은 "촬영하기 전과 촬영 도중, 촬영 이후 지금까지 관계가 성숙해진 것 같은 느낌이 있다. 미소와 하은도 그렇고, 저와 다른 배우들과 관계도 그렇고 관계의 성격이 있는데 그런 것들이 시간이 흐르면서 성숙하는 느낌이 든다. 관계가 진전이 된 상태에서 개봉하게 돼 기쁘다"라고 말했다.

김다미는 민용근 감독에 대해 "감독님이지만 친구처럼 대해주셨다. 좋은 친구를 얻은 것 같다는 생각도 들고, 감독님과 작업할 때 저와 많이 고민하고, 하나하나에도 다양한 것들을 시도하면서 연기하려고 했다. 같이 소통해 주시려고 하고, 마음이 잘 통해서 행복하게 찍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전소니는 "다미가 캐릭터에 대한 고민이 있으면 감독님께 '그런데요 감독님'이라는 문자를 자주 보냈다고 한다"면서 "감독님이 저희보다 나이가 있으신데 어려움 없이 얘기했고, 생각이 다를 때도 주눅 들거나 눈치 보는 것 없이 대화를 했던 것 같다. 저희의 이야기를 흘려듣지 않고, 존중해 주셨다. 좋은 파트너와 작업했다고 생각한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변우석은 "현장에서 감독님은 유쾌하시고 오래된 나무 같은 느낌이었다. 현장에서 제가 가지고 있는 습관이 있는데 그걸 디테일하게 얘기해 주시고, 진우라는 캐릭터를 표현할 때 더 잘할 수 있도록 많은 얘기를 해주셨다. 저도 고민이 많아서 새벽 2시까지 전화 통화를 했다. 많이 기대면서 촬영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건대입구=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