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김승현母, 며느리 장정윤 코트 또 욕심 ''그 코트 달라는 거네''(걸환장)

기사입력 : 2023.02.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KBS2 ‘걸어서 환장 속으로’ 김승현, 장정윤 부부의 시어머니 백옥자와 며느리 장정윤이 한 치의 양보 없는 숨 막히는 옷 쟁탈전을 펼친다.

KBS 2TV 가족 여행 버라이어티 ‘걸어서 환장 속으로’(연출 김성민 윤병일/이하 ‘걸환장’)는 피를 나눈 사이지만 피 터지게 싸운다. 닮은 듯 다른 스타 가족들의 좌충우돌 해외여행! 환상 혹은 환장이 될 패밀리 월드투어. 박나래, 이유리, 규현의 공감 넘치는 진행과 김승현 가족의 ‘광산김씨 패밀리’가 떠난 파리 시월드 여행, 서동주, 서정희, 장복숙으로 이어지는 3대 싱글 모녀의 대만 여행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5일 방송에는 광산김씨 패밀리의 프랑스 파리 여행 마지막 날이 그려진다. 광산김씨 패밀리의 며느리 장정윤은 시어머니 백옥자, 시고모, 딸 수빈까지. 여자들만의 시간으로 파리 백화점 쇼핑을 제안한다. 쇼핑이란 말에 눈이 휘둥그레진 시어머니 백옥자는 기쁨도 잠시 “그래도 어느 정도 꾸미고 가야 하는데 옷이 없다”라며 며느리 장정윤에게 눈치를 주기 시작한다. 

이미 유명한 ‘코코 옥자’(코코 샤넬+백옥자)의 옷 욕심은 며느리 장정윤에게는 일상. 장정윤은 “어머님은 워낙 멋있어서 그냥 가도 돼요”라며 익숙하다는 듯 철벽 방어 멘트를 날려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쉽게 물러날 기색이 없는 백옥자는 장정윤을 살피며 틈을 노리다 “정윤이 너는 뭐 입으려고?”라며 다시 공격을 시도한다. 훅 들어온 백옥자의 말에 당황한 장정윤의 표정을 놓칠 리 없는 백옥자는 “너는 아무거나 입어도 예뻐. 지금 내가 문제야”라는 말을 시작으로 “너는 프랑스 인형 같아”, “너는 원래 멋있다” 등의 칭찬 공격으로 장정윤의 혼을 쏙 빼놓는다. 

이에 며느리 장정윤 역시 “어머님은 프랑스 배우 같으세요”, “저는 원래 안 멋있어서 꾸며야 해요”라며 시어머니의 공격을 능숙하게 받아내 팽팽한 대결을 보인다. 이에 MC 규현은 “무슨 매치 보는 것 같다”며 끝날 줄 모르는 숨 막히는 옷 쟁탈전에 어질어질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

결국 “에펠탑 갔을 때 입은 코트 멋있더라”라며 돌직구 직진으로 승부수를 띄운 시어머니 백옥자와 “그 코트 달라는 거네”라며 눈치 없이 나선 남편 김승현의 말에 며느리 장정윤은 “드리는 거 아니고 빌려주는 거다”라고 신신당부하며 마지못해 코트를 빌려준다. 코트를 건네받고 신난 백옥자는 어울리는 선글라스와 가방까지 얻고 나서야 며느리 장정윤을 놓아줬다는 후문. 옷 쟁탈전에서 백전 패배를 기록한 장정윤은 “쉽지 않다. 광산김씨 며느리”라며 혀를 내두른다. 

이를 본 MC 박나래의 “고부 갈등이 생기면 김승현 씨는 누구 편인가요?”라는 질문에 장정윤은 “김승현은 누구의 편도 아니다. 본인 편이다”라고 말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는 전언. 그러나 스튜디오에서 밝힌 김승현의 행동에 장정윤은 웃음을 지었다는 후문.

끝없는 시어머니의 옷 욕심과 함께 이에 대항하는 김승현-장정윤 부부의 해결책은 무엇일지 광산김씨 패밀리의 프랑스 파리 마지막 여행기는 오는 5일 ‘걸환장’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타 가족들의 좌충우돌 가족 여행을 통해 웃음과 공감을 끌어내는 KBS 2TV ‘걸어서 환장 속으로’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25분에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2TV ‘걸어서 환장 속으로’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