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유부녀 전도연에 설렌 정경호, 감정 부정→소개팅 도전 [일타 스캔들] [★밤TV]

기사입력 : 2023.02.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최혜진 기자]
유부녀 전도연에 설렌 정경호, 감정 부정→소개팅 도전 [일타 스캔들] [★밤TV]
'일타 스캔들' 정경호가 유부녀로 오해한 전도연을 향한 마음을 부정하려 했다.

4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일타 스캔들'(극본 양희승, 연출 유제원)에서는 남행선(전도연 분)의 '입덕 부정기'를 겪는 최치열(정경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행선은 남해이(노윤서 분)가 모의고사에서 전교 1등을 하자 이를 기념하기 위한 파티를 열었다. 최치열은 남행선의 제안에 따라 파티에 참여했다.

최치열은 남행선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고 스포츠 경기도 즐겼다. 그러다 남행선에게 설레는 감정을 느끼기 시작했다. 골대 앞에 서 있는 남행선을 보고 심장박동이 빨라진 최치열은 자신의 감정에 혼란스러워했다.

집으로 돌아온 최치열은 "정상이 아니다. 딴 여자도 아니고 유부녀한테, 그것도 학부모한테"라며 "자율신경이라도 해도 그렇지, 너무 자율적인 거 아니냐"라고 자책했다.

설레는 감정을 부인하기 위해 정신과 상담도 받았다. 그는 의사에게 "너무 외로워서 그런가. 앞만 달려와서 애정결핍 그런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의사는 최치열의 삶에 대해 "학생들 말고 주변 사람들과 관계 안 맺고, 경계도 심하고 일상도 심하게 루틴 하다"고 말했다. 이어 "인간은 다 외롭다. 그래서 주변 관계에 정서적 의존을 한다. 그런데 최 선생은 안 그러다 보니 뜻밖의 상황에서 이성적인 감정을 느낀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치열에게 "감정 자체에는 잘못이 없으니 자책하지 마라"며 "인간 관계도 확장시켜 보고, 새로운 이성도 만나 봐라. 그럼 자연스럽게 달갑지 않은 감정이 무뎌지지 않을까"라고 조언했다.

유부녀 전도연에 설렌 정경호, 감정 부정→소개팅 도전 [일타 스캔들] [★밤TV]
조언에 따라 최치열은 학원에서 일하는 여성 동료에게 다가가 말을 걸었다. 또 과거에 제안받았던 소개팅을 뒤늦게 수락, 새로운 여성을 만나 애프터 신청을 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 모든 노력은 수포로 돌아갔다. 최치열의 마음은 결국 남행선에게로 향했다. 그는 과외를 끝나고 마주친 씻고 나온 남행선을 보며 터질 듯한 심장을 느꼈다.

또한 손목 부상을 치료하기 위해 한의원을 가자는 남행선의 제안에 설레했다. 그는 데이트를 하는 듯 오랜 시간 옷을 고르고 평소와 달리 향수까지 과하게 뿌렸다.

게다가 남행선과 인연도 알게 됐다. 방송 말미에서는 최치열은 자신이 과거에 의지했던 식당 가게 주인 장순이(김미경 분)의 딸이 남행선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됐다.

최혜진 기자 hj_622@mtstarnews.com


최혜진 기자 hj_622@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