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유재석도 인정한 방송가 인기남은? ''양세찬 작가·PD들이 좋아해'' ('핑계고')

기사입력 : 2023.03.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연휘선 기자] ‘핑계고’에서 코미디언 양세찬의 인기가 화두로 떠올랐다. 

21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봄맞이는 핑계고’라는 제목으로 ‘핑계고’ 새 콘텐츠가 공개됐다. 

‘핑계고’는 방송인 유재석이 지인들과 수다를 떨기 위해 다양한 핑계를 대고 모임을 즐기는 콘텐츠다. 이날 유재석은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을 함께 하는 하하, 양세찬과 ‘핑계고’에 출연했다. 

이 가운데 유재석은 “세찬이가 진짜 인기가 있다. 방송 관계자들한테 인기가 있다”라고 밝혔다. 하하 또한 “스태프들이 좋아한다. 작가들이나 연출진 쪽에서”라고 거들었다. 이에 양세찬이 “미혼으로 활동하는 개그맨이 몇 없다”라며 겸손을 표했고, 유재석은 “네가 부럽다는 게 아니다. 의아한 거지, 네가 부럽다는 건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양세찬은 “오늘 사실 주말이라 골프 약속이나 잡아서 골프나 치려고 했다. 아니면 집에서 밥 해먹으려고 했다”라고 주말 일과를 말했다. 유재석은 “너 요리도 직접 해 먹냐”라고 물었고, 양세찬은 “배달 시켜먹는 일이 많은데, 귀찮지 않으면 마트에서 장을 봐서 한 상 거하게 차려먹는다. 한식 웬만해선 다 한다. 김치가 익으면 김치찌개 끓인다. 저는 콩나물국을 잘해먹는다”라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하하는 “콩나물 국은 완전 시그널인데? 하트시그널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이에 양세찬은 “라몀ㄴ보다 쉬운 게 콩나물국이다”라며 당황했다. 유재석은 “솔직히 봐서 그렇게 볼 수 있다. 시그널로. 그런데 관심이 없다. 깊숙이 들어가고 싶지가 않다. 얘는 어차피 여자친구가 없다”라고 받아쳐 동생들을 폭소케 했다. 

양세찬도 “네, (여자친구) 없다”라고 했고, 이에 하하는 “만났으면 좋겠다. 아깝잖아. 사랑을 좀 해라. 외롭다”라고 말했다. 정작 양세찬은 “아니다, 저 괜찮다”라고 했다. 하지만 하하는 “외롭잖아. 내가 외롭다. 바글바글한데 왜 이렇게 외롭지?”라고 반문해 웃음을 자아냈고, 유재석은 “이건 결혼하지 않으면 모른다. 불행한 게 아니다. 공허함과 다르다. 별 씨도 마찬가지일 것”이라고 거들었다.

/ monamie@osen.co.kr

[사진] 유튜브 출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