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비밀의 여자' 이선호, 과거 이채영에 ''당신은 좋은 사람'' [★밤TView]

기사입력 : 2023.03.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빛나리 기자]
/사진='비밀의 여자' 방송 화면
/사진='비밀의 여자' 방송 화면
[이빛나리 스타뉴스 인턴 기자] '비밀의 여자' 이선호가 이채영과 추억을 떠올렸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에서는 서태양(이선호 분)이 주애라(이채영 분)와 찍은 사진을 꺼내 들고 과거를 회상했다.

과거 서태양은 술집에서 취객에게 폭행당하던 장미(주애라)를 구했다. 서태양은 "장미씨 괜찮아요?"라고 물었고, 다친 장미를 치료했다. 주애라는 "대체 나한테 왜 이렇게까지 해요? 내가 불쌍해요?"라고 물었고, 서태양은 "아니요. 내가 본 당신은 좋은 사람이니까요"라고 위로했다.

주애라는 "좋은 사람?"이라며 어이없는 신음을 냈고, "나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면서"라고 무시했다. 서태양은 길고양이를 돌보던 주애라를 떠올렸고, "알아요. 나비 좋아하는 사람 치고 나쁜 사람 없더라고요. 아 저희 엄마는 고양이를 나비라고 하시거든요"라고 말했다.

서태양은 "그 녀석 그날 완전 생일 같았을 거예요. 장미씨는 생일이 언제예요?"라고 물었다. 주애라는 "저는 그런 거 없어요"라고 답했고, 서태양은 "사실 생일이 별거인가. 나비처럼 맛있는 거 먹는 날이 생일이죠. 저녁은 먹었어요?"라며 식당으로 데려갔다.

/사진='비밀의 여자' 방송 화면
/사진='비밀의 여자' 방송 화면
한편, 주애라는 남유진(한기웅 분)과의 불륜이 발각돼 회사에서 쫓겨날 위기에 처했다. 이날 정현태(최재성 분)는 바람피운 사위 남유진을 찾아가 "내 이번 한 번은 눈 감겠네"라며 "정말 마음 같아서는 당장 둘이 헤어지게 하고 싶지만, 이번 일은 실수라고 생각하겠네. 내 두 번은 절대 용납하지 않겠네"라고 말했다.

남유진은 "네 그럼요. 당연하죠"라고 말했다. 정현태는 "그럼 약속하게 오늘부로 당장 주실장과의 약속을 정리한다고 그리고 하나 더"라며 주애라의 해고를 경고했다. 이를 알게 된 주애라는 남유진에게 "뭐 나보고 회사를 그만두라고? 정말 겨울이 아빠가 그렇게 말했어?"라며 분노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빛나리 기자 star@mtstarnews.com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