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KCM ''내가 비와 듀엣하면 이효리X유재석 누를 듯''‥비, 정색+철벽 ''안해''

기사입력 : 2023.03.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지연 기자] 가수 비와 KCM이 듀엣 앨범을 논의했다. 
지난 23일, 비의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에는 '운동시켜주러 갔다가 주머니 탈탈 털린 비'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업로드 됐다. 영상 속 제작진은 "우리 지금 비상이다"라며 비와 KCM을 소환했다.

비는 "꾸러기들. 1년에 한두 번은 제 자리로 돌아가야 해요"라며 드라마 촬영일정을 알렸다. 이에 비가 주로 진행하는 콘텐츠는 구멍이 나게 생긴 것. 

불안해하는 제작진에게 KCM은 "이건 진짜 내 아이디어인데 비랑 나랑 듀엣앨범 하는 건 어떠냐. 내가 댄스를 좀 춘다. 비는 겉멋이 들어서 동작을 날리는 게 있으니까 그걸 좀 잡아주면 우리가 싹쓰리보다 터질 것 같다"고 말했다.

'시즌비시즌' 영상화면

여기서 '싹쓰리'는 비가 앞서 한 방송에서 유재석, 이효리와 함께 팀을 만들어 음악방송을 했던 프로젝트성 그룹을 말한다. 제작진은 입을 틀어 막으며 "위험한 발언"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후 제작진은 직장인들 운동시켜주는 프로젝트를 생각했다며 "형이 원하는 개수 이상 넘기면 제작비로 현금을 주는 것"이라고 제안했다.

그러자 비는 "제작비가 네 거야? 내 거야. 여기 대표님이 뭐라고 안 해?"라고 발끈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비는 김태희와 지난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또한 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을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 중이다.

/ walktalkunique@osen.co.kr

[사진] '시즌 비시즌' 영상화면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