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불후' 이찬원, 안율 '리틀 임영웅' 극찬..''감정 몰입 배우고 싶다''

기사입력 : 2023.03.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윤상근 스타뉴스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이찬원이 안율에 "리틀 임영웅"이라고 칭하며 극찬했다.

25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 599회는 '어리다고 얕보지 마'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전유진, 오유진, 김다현, 김태연, 안율, 김유하 등 평균 연령 12.3세의 신동 가수 6인이 출격해 특출난 재능을 뽐낸다. 특히 신동들은 무대 아래에서는 수줍은 미소로 광대를 승천케 하는 한편, 무대 위에서는 프로다운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 중 안율은 김수희의 '애모'를 선곡, 원곡의 애절함에 자신만의 감성을 덧입힌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인다. 이에 명곡 판정단은 열띤 박수를 쏟아내며 깊은 감동을 표했다.

특히 안율의 무대 후 MC 이찬원은 "리틀 임영웅이란 수식어가 왜 붙었는지 알겠다. 임영웅 못지 않은 감정선을 갖고 있다"며 "감정에 몰입하는 방법을 배우고 싶을 정도다"라고 극찬했다는 후문. 더욱이 이찬원은 "그 동안 김수희 '애모'를 리메이크한 후배들이 많았는데 제 마음 속 1등은 안율 군이다"라며 재차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전언이다.

한편, 이날 토크 대기실에서 안율이 김태연을 향한 호감을 표출했다고 전해져 이목이 쏠린다. 무대에 서기 전 안율은 '애모'에 대해 "불러보니 울컥하고 엄청 절절한 노래더라"며 "오늘 청일점으로서 남자의 보이스를 제대로 선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때 MC 이찬원이 "첫 소절이 '그대 가슴에 얼굴을 묻고'인데 그대가 누구냐"며 짓궂은 질문을 던지자, 안율은 의미심장하게 "노코멘트 하겠다"고 말해 핑크빛 설렘을 퍼트렸다. 이에 김태연 또한 무대로 나서는 안율을 향해 "율이 오빠 파이팅"이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윤상근 기자 sgyoon@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