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소년판타지' 54명 전원 등장…''탐나는 인재다''

기사입력 : 2023.03.3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보라 기자] '소년판타지' 참가자 소울과 히카루가 반전 매력 퍼포먼스를 선사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글로벌 보이그룹 오디션 예능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이하 ‘소년판타지’)에서 54명의 참가자 전원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참가자들이 처음 판타지 존에 모이며 시작됐다. 한국, 일본, 태국 등 세계 각국에서 모인 참가자들은 각자 준비한 매력을 어필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 중 방송 전부터 눈에 띄는 외모로 화제를 모은 소울은 “여러분의 마음을 취향 저격할 외유내강 소울”이라고 소개하며 등장했다. 대기실에서부터 다른 참가자들에게 거리낌없는 친화력과 귀여운 한국어 실수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은 소울은 거울을 계속 보며 “저 진짜 잘생겼죠”라는 너스레를 떨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어 태민의 ‘Goodbye’(굿바이)를 선곡해 몽환적인 보이스와 아름다우면서 강렬한 춤 선을 자랑하며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무대가 끝난 후 귀여운 허당미까지 발산해 프로듀서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전직 일본 펜싱 선수라고 소개한 히카루는 수준급 한국어 실력으로 프로듀서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남자다운 섹시함을 보여주고 싶다”며 엑소의 ‘전야’를 선곡한 히카루는 훤칠한 피지컬로 섹시미를 뽐내 프로듀서들은 물론, 대기실에서 함께 지켜본 참가자들마저 “끝났다”며 환호를 보냈다. 

특히 히카루의 무대가 끝난 후 프로듀서들은 “오늘 봤던 무대 중 아이돌로서 가장 완벽했던 무대”, “외국인 같지 않은 좋은 딕션”이라는 최고의 심사평을 남겼다.

또한 소울을 향해 “아직 발음 연습이 더 필요하다, 하지만 프로듀서로서 탐나는 인재다”라는 평가를 남기며 각각 1등급과 2등급을 전했다.

‘소년판타지’는 매주 목요일 밤 10시 MBC와 일본 OTT 아베마(ABEMA)에서 방송된다. 

/purplish@osen.co.kr

[사진] '소년판타지' 방송화면 캡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