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김민경, 미술 작품 해석+고품격 소통..MC 품격 높였다(‘노머니’)

기사입력 : 2023.05.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 김민경이 ‘노머니 노아트’의 고품격 아트 큐레이터로 마지막까지 대활약을 펼쳤다. 

지난 25일 방송된 ‘노머니 노아트’ 최종회에서는 그동안 가장 높은 낙찰가를 받은 ‘TOP4’ 미술 작가들이 출연했고, 김지민과 김민경이 아트 큐레이터로서의 저력을 보여주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김민경은 작가들을 바라보며 “진짜 빨라졌어”라고 놀라워했고, 작가가 거침없이 선보인 퍼포먼스의 의미와 그와 연결된 작품 세계까지 단번에 유추해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김지민은 라이브 드로잉 쇼가 끝나고 작품을 소개하는 시간, 작가가 갑작스럽게 그림을 먹물에 넣어버리자 “시간 초과 아닌가요?”라며 입담까지 선보이는 등 ‘예능’의 본질을 놓치지 않는 센스를 과시했다. 

특별한 아트카를 만들어 가는 도중, 김지민은 한 작가에게 남자친구인 개그맨 김준호의 그림도 그려보라는 권유를 받았다. 김지민은 그런 제안에 혹하는 모습을 보이다가도 중간에 걸려온 김준호의 전화에 거침없이 개껌(?) 티키타카를 주고받으며 폭소를 유발했다.

김지민과 김민경은 작가들과 함께 ‘아트카’ 작업을 함께했다. 김지민은 작가가 작품에 몰두하도록 도와줬고 자신도 “오랜만에 너무 재밌어”라며 정신없이 작업에 참여, 예술가 못지않은 다재다능한 면모를 뽐냈다. 

김민경은 작가들을 위한 야식 한상을 준비, 먹방요정 다운 모습도 드러냈다. 작가들이 예민한 작업을 위해서는 잘 먹지 않는다고 하자 김민경은 이해하지 못하겠다는 듯 엉뚱한 모습을 보여줘 현장 분위기를 띄웠다.

김민경은 역대 아트 큐레이터를 맡았던 이사라 작가와 미미 작가의 큐레이터로 다시 나섰고, 전현무로부터 작가 한 분만을 선택해달라는 짓궂은 질문을 받았다. 하지만 김민경은 “2개 살 수 있는 능력이 있는데요?”라고 재치있게 답하기도.

끝으로 김민경은 자신이 담당했던 작가들이 최종 우승자로 선택되지 못하자 마음 따뜻한 눈빛을 보내 마지막까지 스튜디오를 감동으로 물들였다.

김민경은 한편 첫 방송부터 마지막 회까지 ‘노머니 노아트’ 메인 MC의 역할도 톡톡히 해냈다. 무엇보다 ‘미대 언니’다운 면모를 발휘, 미술 작품에 대한 고품격 해석까지 선보여 보는 이들에게 뜨거운 찬사를 받기도 했다. 

‘노머니 노아트’ 스페셜 아트 큐레이터로 출격했던 김지민은 범상치 않은 미술 취향과 함께 출중한 그림 실력을 공개하기도 했다. 특유의 센스있는 입담은 자칫하면 무거워질 수 있는 주제에 중간중간 감초 같이 스며들어 재치있는 예능감또한 선보였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2TV ‘노머니 노아트’ 방송 캡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