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롤챔스] '린다랑' 허만흥, ''이제는 말 보다 실력으로 보이겠다''

기사입력 : 2018-01-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서초, 고용준 기자] "이제는 말 보다 실력으로 보일때라고 생각해요."

프로 데뷔 3년차로 이제 그는 더 이상의 유망주가 아니었다. 말 한마디에서 '린다랑' 허만흥의 각오를 읽을 수 있었다. 연습벌레로 거듭난 허만흥은 자기에게 쏟아졌던 비판을 묵묵히 인정하면서 성적으로 인정받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락스는 23일 오후 서울 서초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스프링 스플릿 bbq와 1라운드 경기서 2-1 역전승으로 시즌 첫 승리를 거뒀다. 1승 1패로 득실 0이 된 락스는 2위 그룹에 포함됐다.

경기 후 허만흥은 "기세면에서 중요한 경기였다. 역전승으로 이겨서 좀 더 짜릿했고, 이제 기세도 탈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연습 때처럼 플레이가 나오지 않았지만, 2, 3세트를 잘 풀어넘기면서 역전승을 거둘 수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1세트때 패했던 블라디미르-갈리오를 다시 3세트에 선택했던 이유에 대해 그는 "연습을 많이 한데다 조합이 좋다고 생각했다. 조합에 안 좋은 챔피언을 밴하면 된다고 생각했다. 한 타를 가장 중요하게 보고 뽑은 조합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시즌 전 바닥까지 가라앉았던 팀 분위기를 끌어올릴 수 있었던 비결에 대해 "(윤)성환이 말대로 불과 2주전까지 스크림이 승률이 굉장히 좋지 못했다. 분위기 전환을 하고 상대에게 하나 씩 배운다는 마음가짐을 하고 나서 경기력이 올라갔다. 고비를 넘기면서 좋아졌다"면서 "팀의 목표는 포스트시즌 이상 올라가는 것이지만 개인적으로 실수를 줄이면서 캐리할 수 있는 탑 라이너가 되고 싶다"고 각오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허만흥은 "전에는 불안한 점이 많아서 죄송스러웠다. 성장 중이라고 생각한다. 이제는 말 보다 실력으로 보일 때다. 좋은 경기력으로 인정받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 scrapper@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