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멀티 플레이어' 고요한, ''팀이 원하는 역할에 맞춰 준비하겠다''

기사입력 : 2018-05-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서울시청, 이인환 기자] 신태용호가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본격 출항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월드컵 대표팀은 21일 오전 11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서 월드컵 출정식을 열고 국민들에게 호성적을 다짐했다.

월드컵을 앞둔 대표팀의 소집 행사를 별도로 기획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엔 숙소나 파주 NFC에 바로 모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28명의 태극전사들 중 귀국 항공 일정상 참석하지 못한 권경원, 김진현, 김승규, 정우영 등 4명과 부상으로 빠진 권창훈, 이근호를 제외하고 22명이 출정식에 모습을 드러냈다.

고요한(FC 서울)도 28인의 명단에 뽑혔다. 그는 풀백과 중앙 미드필더 두 포지션에서 뛸 수 있는 능력을 인정 받아 신태용호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은 28일 온두라스, 6월 1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와 두 차례 국내 평가전을 가진 다음 월드컵 최종 23인을 결정할 예정이다.

■ 다음은 고요한과 일문일답.

- 엔트리 발탁된 소감

▲ 영광스럽고 긴장도 기대도 많이 된다. 월드컵에서 어떤 활약할지 모르겠지만 잘 준비를 해야겠다.

- 멀티플레이어인데 부상도 많아 승선 가능성 높다

▲ 수비, 미드필더 어느 포지션에서 어떻게 뛸지는 모른다. 감독님께서 어떤 포지션과 임무를 주신다면 그에 맞게끔 잘 해야한다. 일단 감독님 미션을 잘 이행하도록 준비하는 것이 먼저이다.

일단 제가 멀티플레이어라는 것 좋은 평가, 좋은 점수 받은 것 같다. 부상 선수들이 많이 나와 동료로서 너무 안타깝다. 팀적으로 손해를 너무 많이 봐 아쉽다. 그런 선수들 몫까지 더 뛰어야 하기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