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KFA, AFC 유소년 축구 발전 계획 프로젝트서 최고 평가

기사입력 : 2020.03.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
AFC 프로젝트 평가단이 축구회관을 방문한 모습.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AFC 프로젝트 평가단이 축구회관을 방문한 모습.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대한축구협회(KFA)가 아시아축구연맹(AFC)이 실시하는 엘리트 유소년 축구 발전 프로젝트에서 최고 평가를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26일 "KFA가' AFC 엘리트 유소년 축구 발전 계획' 프로젝트서 3스타 정규 멤버십을 획득했다. 클럽 가운데서는 전북 현대 아카데미가 유소년 아카데미 평가에서 3스타를 취득했다"고 전했다.

AFC 엘리트 유소년 계획 프로젝트는 회원국을 대상으로 엘리트 유소년 육성과 관련한 11가지 항목(조직, 계획, 경기, 지도자, 유망주 발굴, 의료, 스포츠과학, 교육, 시설, 철학, 클럽 유소년 아카데미)을 평가해 멤버십을 부여하고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9년 시작됐다.

멤버십 종류는 두 가지로 임시 멤버십(Provisional Membership)과 정규 멤버십(Full Membership)으로 나뉜다. 11가지 항목 중 10개 항목에서 기준을 충족하면 임시 멤버십이 부여되고, 11가지 항목 기준을 모두 충족하면 정규 멤버십을 받는다. AFC 회원국 중 3스타 정규멤버십을 받은 것은 KFA와 QFA(카타르축구협회)뿐이다.

평가 항목 중 클럽 유소년 아카데미는 총 3등급(1스타, 2스타, 3스타)으로 나뉘며 전북현대의 유소년 아카데미가 최고 등급인 3스타를 취득했다.

KFA는 AFC에 지난 2019년 10월 신청서를 접수했고, 11월 1차 서류 평가와 올해 2월 2차 국내 방문 평가까지 완료했다. 이후 13인의 AFC 유스 패널 평가단의 심사를 거쳐 최종 AFC 기술위원회 승인을 통해 3스타 정규 멤버십을 획득했다. 이번에 취득한 멤버십은 앞으로 3년간 유지되며, 향후 재평가를 통해 멤버십을 경신한다.

최영준 기술교육실장은 "KFA의 엘리트 유소년 시스템이 AFC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게 돼 기쁘다"며 "유소년 육성 프로젝트인 '골든에이지'를 내실화하고, 올해부터 시행할 퓨처팀 프로젝트를 안착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수진 기자 bestsuji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