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2020년 배구 스페셜 중간결산, 15개 회차서 평균 4천원대 소액참여

기사입력 : 2020.03.3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2020년에 발행된 ‘배구 스페셜’ 15개 회차를 분석한 결과, 스포츠팬들은 올해에도 꾸준히 소액 참여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실제로 국내외 남녀 배구경기의 홈팀 기준 최종 세트스코어와 양 팀의 1세트 점수차를 맞히는 게임 인 ‘배구 스페셜’ 15개 회차에서는, 평균 참여 금액이 4,114원에 불과했다. 회차당 평균 참여금액은 1회차가 3,729원으로 최저를 기록했고, 4회차는 4,514원으로 가장 높게 집계됐다.

적중자는 14회차에서 가장 많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16,934명이 참여한 가운데, 15개 회차의 평균 적중자 수(334명)의 약 세 배에 달하는 944명이 적중의 기쁨을 맛봤다. 

이와 달리 2회차에서는 20,714명이 참여했지만, 단, 36명만이 적중에 성공하는 등 어려움을 겪었다. 반대로 배당률은 4,242.4배를 기록해 모든 회차 중 가장 높았다. 당시 최하위에 있었던 IBK기업은행이 어나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던 선두 현대건설에게 3-0의 셧아웃 승리를 거두는 등 큰 이변이 발생한 것이 적중자 감소의 주요 원인으로 평가됐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올해 진행된 배구 스페셜 15개 회차를 분석한 결과, 스포츠팬들의 소액참여가 꾸준히 이어졌던 것으로 나타났다”며 “그 동안 건전한 참여로 많은 관심과 사랑을 보여줬던 배구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전했다. 

한편, 케이토토에서는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고 국내를 비롯한 각 국의 스포츠 리그가 정상화되는 데로 발매를 재개할 예정이며, 자세한 일정은 케이토토 홈페이지 및 체육진흥투표권 합법 인터넷발매사이트인 베트맨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