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이과인, 친형 뛰는 MLS 이적 가능성

기사입력 : 2020.05.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균재 기자] 아르헨티나 베테랑 공격수 곤살로 이과인(유벤투스)이 친형이 누비는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행 가능성이 제기됐다.

미국 언론 워싱턴포스트는 “DC 유나이티드가 이과인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과인은 올 시즌 모든 대회를 통틀어 34경기에 출전해 8골 8도움을 기록 중이다. 2016년 여름 유벤투스 유니폼을 입었다.

이과인과 유벤투스의 계약기간은 다음 시즌까지다.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DC는 아직 이과인, 유벤투스와 협상 테이블에 앉지는 않았다.

유벤투스가 올 여름 이과인과 작별하지 않기로 결정할 경우, 이과인은 이듬해 여름 FA(자유계약) 선수로 이적할 가능성이 있다.

문제는 이과인의 높은 연봉이다. 이과인의 연봉은 DC 선수들 중 최고액에 해당된다. DC는 이적료 없이 자유계약으로 영입한다고 해도 높은 연봉은 걸림돌이 될 수 있다.

한편 MLS엔 이과인의 친형인 페데리코 이과인이 활약 중이다. 그는 2012년부터 콜럼버스 크루 SC서 뛰고 있다./dolyng@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