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MAX FC 7월 4일 대구서 무관중 대회 개최, 메인 이벤터 김준화

기사입력 : 2020.05.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우충원 기자] MAX FC가 무관중 대회를 연다. 주최측은 "7월 4일 대구시 대백프라자 10층 프라임홀에서 'MAX FC 컨텐더리그 20 in 대구'를 개최한다. 메인 이벤트는 미들급 챔피언 김준화(30, 안양 삼산 총관)와 이명준(20, 대구 팀 SF)의 논 타이틀전"이라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챔피언을 비롯한 MAX FC 주축 선수들과 대구 소속의 랭커들이 대거 포진될 예정이다. 미들급 챔피언 김준화는 메인 이벤터로 대구 출신 랭링 6위인 이명준과 대결한다.

김준화는 MAX FC 미들급 챔피언으로 MAX FC 최다 출전(9회)를 기록할 정도로 많은 무대에 올랐다. 이번에도 경기를 치르게 되어 MAX FC 링에 가장 많이 오른 10회 출전을 기록한다. 작년 12월 김민석을 상대로 1차 방어를 한 후 웰터급 진출에도 관심을 보여 MAX FC 최초로 두 체급 챔피언을 노리고 있다.

상대 이명준은 동체급 랭킹 6위로 작년 MAX FC 19에서 프로 파이터로 데뷔했다. 주최측이 김준화의 상대로 낙점하여 제안하자 한치의 망설임 없이 출전 제의를 받아들였다는 후문이다.

이번 대회는 대구가 코로나19 확산의 오명을 벗고 정부와 대구광역시 체육회의 방역지침 준수로 선진화된 격투스포츠 경기 개최 문화를 확립하고자 대회를 진행하게 됐다.

안상욱 기획이사는 "이번 대회는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대회를 진행하는 스텝, 관계자, 선수, 선수 관계자 등 모두 발열 체크와 출입 기록 작성, 마스크 착용 준수 지침을 지킬 것이다. 정부 지침을 모두 지켜 코로나19 시기에 맞는 격투스포츠 경기 개최 문화를 확립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MAX FC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