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살 얼마나 뺀 거야?' 덴버 요키치 핼쑥해졌다 '팬들도 깜짝'

기사입력 : 2020.06.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니콜라 요키치. /사진=AFPBBNews=뉴스1
니콜라 요키치. /사진=AFPBBNews=뉴스1
'살을 얼마나 뺀 거야?'

미국프로농구(NBA) 덴버 너기츠의 빅맨 니콜라 요키치(25)가 몰라보게 달라졌다.

미국의 홉 센트럴은 지난 1일(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요키치의 근황을 전했다. 어딘가를 바라보는 요키치. 무엇보다 한층 날렵해진 요키치의 턱 라인이 눈에 띈다. 그야말로 핼쑥해졌다. 전체적인 라인이 슬림해지면서 팬들도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한 팬은 "요키치가 아니라 테니스 선수 노박 조코비치(33)가 됐다"고 했고, 다른 팬도 "정말 요키치가 맞느냐"며 놀라워했다.

살 빠진 니콜라 요키치(오른쪽). /사진=미국 훕 센트럴 트위터 캡처
살 빠진 니콜라 요키치(오른쪽). /사진=미국 훕 센트럴 트위터 캡처
NBA 공식 홈페이지에 기록된 요키치의 몸무게는 129kg 정도다. 이번 다이어트를 통해 몸무게가 적잖이 줄어들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요키치는 리그 최고의 빅맨 중 하나로 꼽힌다. 덴버의 에이스다. 올 시즌 65경기에서 평균 득점 20.2점, 리바운드 10.2개, 어시스트 6.9를 기록 중이다.



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