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빅맨 포르징기스 더 무서워지나, '백발백중' 외곽슛 훈련 공개

기사입력 : 2020.06.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 /사진=AFPBBNews=뉴스1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 /사진=AFPBBNews=뉴스1
댈러스 매버릭스의 빅맨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25)가 더욱 무서워지는 것일까.

NBA 전문 기자 다비드 치넬라토는 지난 6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한 영상을 공개했다. 고국 라트비아에서 외곽슛 훈련을 하고 있는 포르징기스의 모습이 담겼다. 포르징기스는 3점슛 라인 안팎에서 슈팅을 던졌는데, 그의 손을 떠나는 공 모두 깔끔히 림을 통과했다. 백발백중. 영상이었지만, 포르징기스의 컨디션이 꽤 좋아 보였다.

포르징기스는 코로나19 사태 탓에 라트비아에서 훈련하고 있지만, 조만간 미국으로 이동할 전망이다. 오는 16일까지는 해외에 있는 선수들도 팀에 합류해야 한다.

포르징기스는 지난 해 1월 트레이드를 통해 뉴욕 닉스에서 댈러스로 팀을 옮겼다. 그때까지만 해도 전방십자인대 파열 부상을 당해 몸 상태에 물음표가 달렸는데, 올 시즌 좋은 활약을 보여주며 걱정을 떨쳐냈다. 정규시즌 51경기에서 평균 득점 19.2점, 리바운드 9.5개, 어시스트 1.7개를 기록 중이다.

또 3점슛 성공률은 34.9%이다. 원래 엄청난 높이를 앞세운 골밑 플레이뿐 아니라, 정확한 외곽슛도 장점으로 꼽힌다. 하지만 정확도를 높인다면 더욱 강력한 무기를 갖게 되는 것이다.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의 외곽슛 훈련 모습. /사진=다비드 치넬라토 기자 트위터 캡처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의 외곽슛 훈련 모습. /사진=다비드 치넬라토 기자 트위터 캡처
영상 속 포르징기스가 입고 있는 상의는 땀에 흠뻑 젖어 있었다. 하지만 그는 훈련을 멈추지 않았다. 다가오는 8월부터 NBA 리그가 재개할 가능성이 높은데, 포르징기스의 열정은 댈러스에 큰 힘이 될 전망이다. 댈러스는 올 시즌 40승 27패를 기록하고 서부 콘퍼런스 7위를 기록 중이다.


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