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1골 1도움' 손흥민, 다시 PL 득점 선두...토트넘, 웨스트햄전 전반 3-0 종료

기사입력 : 2020.10.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인환 기자] 손흥민이 선제골을 포함해 맹활약하며 다시 리그 득점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토트넘은 19일(이하 한국시간) 0시 30분 영국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 상대를 압도하며 3-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시즌 초반 토트넘의 상승세가 무섭다. 에버튼과 리그 개막전서 0-1로 패했으나 리그컵과 유로파가 포함된 지옥의 일정서 7승 1무 1패를 거두며 순항하고 있다.

토트넘은 리그 4경기서 2승 1무 1패로 승점 7점으로 7위에 위치했다. 웨스트햄전을 승리하면 바로 선두 경쟁으로 치고갈 수 있다.

조세 무리뉴 감독은 4-3-3을 선택했다. 손흥민, 해리 케인, 루카스 모우라가 스리톱을 형성한다. 중원에는 피에르 호이비에르-탕귀 은돔벨레-무사 시소코가 배치됐다.

포백은 세르히오 레길론  - 에릭 다이어 - 다빈손 산체스 - 맷 도허티가 나선다. 선발 골키퍼는 요리스. 또한 벤치에서는 가레스 베일-루카스 모우라 등이 대기한다.

경기 시작부터 EPL 최강의 듀오 손흥민과 케인의 호흡이 폭발했다. 먼저 전반 1분 상대의 공격을 차단한 케인이 최전방을 향해 정확한 공간패스를 전했다.

볼을 잡은 손흥민은 수비수 한 명을 개인기로 제친 다음에 정확한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선제고을 터트렸다. 손흥민의 리그 7호골로 다시 도미닉 칼버트 르윈과 공동 득점 선두로 올라섰다.

전반 8분 다시 한 번 손흥민과 케인이 빛났다. 역습 상황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상대 수비를 끌어들인 다음에 케인에게 정확한 패스를 전했다.

공을 잡은 케인이 볼을 잡고 그대로 개인기로 상대를 제친 다음 강력한 발목힘을 살린 총알탄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이번 시즌 손흥민과 케인이 리그 합작한 8번째 골(손 6골 - 케인 2골).

전반 16분 토트넘은 손흥민이 내준 공을 그대로 레길론이 오버래핑 이후 크로스로 연결했다. 케인이 기가 막힌 헤더로 마무리하며 점수 차는 3-0으로 벌어졌다.

남은 시간도 마찬가지였다. 토트넘은 압도적인 공세를 퍼부었다. 토트넘은 전반 35분 오리에의 크로스를 받아 손흥민이 다시 한 번 좋은 득점 기회를 잡았으나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전반은 그대로 3-0으로 마무리됐다.

/mcadoo@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