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2단계 격상, 경륜·경정(수도권) 다시 멈춰

기사입력 : 2020.11.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채준 기자]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또다시 경륜·경정(수도권) 영업이 중단되었다.

정부는 22일 오후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센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현행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했다. 이로써 지난달 30일 8개월여의 임시 휴장을 마무리하고 부분 재개장한 경륜·경정이 한 달도 채 운영하지 못하고 다시금 휴장에 들어가게 됐다. 단 부산스포원과 창원경륜공단에서 개최하는 경륜 경주(서면· 광복·김해지점 포함)는 정상적으로 진행되며 충청권에 위치한 대전·천안지점도 입장 좌석의 20% 내에서 운영을 한다.

이번 임시 휴장은 방역당국의 발표대로 오는 24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이며 추후 코로나19 확산 여부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경륜·경정 관계자는 “어렵게 문을 열었는데 다시 휴장을 하게 되어 아쉽게 생각한다. 하지만 수도권을 중심으로 지역사회 유행이 급속도로 전파되고 있는 상황인 만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방역 활동 노력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예정이다. 휴장 기간 동안 고객과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전했다.

향후 재개장 일정은 확정되는 즉시 언론과 SNS,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기타 이용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륜, 경정 홈페이지와 통합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채준 기자 cow75@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