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살라 골 VAR 취소' 리버풀, 브라이튼과 0-0 [전반 마감]

기사입력 : 2020.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균재 기자] 리버풀이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전서 고전한 채 전반 45분을 마감했다.

리버풀은 28일(한국시간) 밤 영국 더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커뮤니티 스타디움서 열린 브라이튼과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 원정 경기서 0-0으로 비긴 채 전반을 마쳤다.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은 올 시즌 처음으로 리그에서 미나미노 타쿠미에게 선발 출전 기회를 줬다. 미나미노는 조르지니오 바이날둠, 제임스 밀너와 함께 중원을 구축했다.

전방 스리톱은 모하메드 살라, 호베르트 피르미누, 디오구 조타가 맡았다. 부상자가 많은 포백 수비진은 앤드류 로버트, 파비뉴, 나다니엘 필립스, 네코 윌리엄스가 형성했다. 골문은 알리송 베커가 지켰다.

리버풀은 전반 19분 만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았다. 윌리임스가 박스 안에서 코놀리에게 반칙, 페널티킥을 내줬다. 그러나 모페의 슈팅이 골문을 벗어나며 위기를 넘겼다.

리버풀은 계속 우왕좌왕됐다. 전반 33분 트로사에게 위협적인 오른발 슈팅을 허용했지만 살짝 벗어났다. 리버풀은 단 한번 찾아온 좋은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피르미누의 침투 패스를 받은 살라가 브라이튼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VAR(비디오판독) 결과 간발의 차로 오프사이드 판정이 나와 취소됐다.

리버풀은 전반 42분 미나미노의 오른발 슈팅이 골키퍼 가슴에 안겼다. 결국 전반을 0-0으로 비긴 채 후반을 기약했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