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박지수 더블더블' KB스타즈, 신한은행 71-66로 꺾고 파죽의 7연승

기사입력 : 2020.1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WKBL 제공

[OSEN=이승우 기자] 청주 KB스타즈가 박지수의 골밑 활약을 앞세워 파죽의 7연승을 달렸다.

KB스타즈는 29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신한은행과 2020-2021 KB국민은행 리브모바일 여자프로농구 경기에서 71-66으로 승리했다. 박지수는 이날 더블더블(20점 13리바운드)을 달성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KB스타즈는 초반 2패 후 7연승(7승 2패)을 달리며 1위 자리를 지켰다. 한편 신한은행은 최근 2연패(4승 4패)로 주춤했다. 

초반 흐름은 신한은행 쪽이었다. 신한은행이 3점포로 점수를 달아나는 상황에서 KB스타즈는 에이스 박지수가 좀처럼 힘을 쓰지 못했다. 박지수는 1쿼터 3득점에 그치며 KB스타즈가 리드를 내줬다. 1쿼터는 신한은행이 23-19로 앞서며 끝났다.

팽팽한 대결이 펼쳐졌다. 두 팀은 1쿼터 종료 3분여 전까지 15-15 맞섰다. 분위기가 바뀌었다. KB스타즈 박지수가 벤치로 물러나며 신한은행이 힘을 발휘한 것. 신한은행은 한 채진의 외곽포와 김단비의 득점을 묶어 23-19 리드를 잡았다.

2쿼터 들어 KB스타즈가 흐름을 바꿨다. 김민정과 김희진이 연달아 득점을 올리며 단숨에 역전에 성공했다. 

신한은행은 김단비와 김아름이 외곽포를 터뜨리며 팽팽하게 맞섰다. 신한은행이 37-36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3쿼터 시작과 동시에 KB스타즈는 박지수가 힘을 냈다. 박지수가 연달아 골밑 슛을 성공하며 점수차를 차근차근 벌렸다. 신한은행은 김아름과 김단비가 득점을 올리며 추격했다. KB스타즈가 50-49 리드를 잡은 상황에서 4쿼터를 맞았다. 

KB스타즈는 강아정, 심성영의 3점을 앞세워 근소한 리드를 유지했다. 여기에 박지수가 골밑에서 힘을 발휘하며 힘을 보탰다. KB스타즈는 경기 종료 56초 전 최희진의 3점슛을 터지며 격차를 벌렸다. KB스타즈는 승기를 잡으며 경기를 71-66으로 마무리했다./raul164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