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멀티골 마무리' 조규성, ''더 좋은 일 생길 것으로 생각''

기사입력 : 2020.12.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우충원 기자] "더 좋은 일이 생길 것으로 생각한다". 

전북 현대는 4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최종전서 상하이 상강에 2-0으로 승리했다. 이미 16강 진출에 실패한 전부은 조규성이 멀티골을 터트리며 올 시즌 마지막 경기서 승리를 맛봤다. 

조규성은 전반 16분 이성윤이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헤더 슈팅으로 연결, 상하이 상강의 골네트를 흔들었다. 

또 조규성은 전반 32분 페널티킥 골로 한 골을 추가해 격차를 벌렸다. 페널티 지역에서 이성윤의 크로스를 받으려던 그는 상하이 상강의 례원제의 반칙으로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었고, 직접 오른발로 차 넣으며 멀티 골을 작성했다.

경기 후 조규성은 "전북은 강한 팀이다. 16강에 오르지 못했지만 끝까지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올  시즌 안양에서 전북으로 이적한 조규성은 많은 기대를 받았다. 조규성은 "미래를 알 수 없다. 그래서 항상 최선을 다했다. 올해 전북에서 뛰며 ACL까지 출전했다"면서 "올 한 해 정말 좋은 추억이 많다. 더 열심히 하면 더 좋은 일이 생길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전북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