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신영철 감독 “앞으로 5G, 순위 변동 분수령 될 것” [장충 톡톡]

기사입력 : 2021.01.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박준형 기자]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이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 soul1014@osen.co.co.kr

[OSEN=장충, 길준영 기자] “앞으로 치를 5경기에서 순위 변동이 일어날 것 같다”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은 2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도드람 2020-2021 V-리그’ 4라운드 한국전력과의 홈경기 전 인터뷰에서 향후 5경기 일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현재 리그 4위에 위치한 우리카드는 이날 한국전력과 4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5라운드에서는 다시 한국전력과의 원정경기를 시작으로 현대캐피탈, 삼성화재, OK금융그룹을 차례로 만난다. 하위권 팀과 쭉 만나다가 마지막에 2위 OK금융그룹과 맞대결을 하는 일정이다. 

신영철 감독은 “팀 전력이 다들 평준화되어 있어서 그날 컨디션에 따라 승패가 많이 갈린다. 우리가 이제 한국전력, 현대캐피탈, 삼성화재, OK금융그룹과 경기를 하는데 결과에 따라 순위변동이 일어날 것 같다”라며 상위권 도약을 기대했다. 

우리카드는 지난 20일 현대캐피탈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2-0으로 앞서고 있다가 2-3 역전을 허용했다. 신영철 감독은 “잡아야했던 경기를 놓쳐서 아쉬움은 있지만 어차피 후회해도 소용없다. 앞으로 그런 경기가 또 왔을 때 마음가짐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라며 패배를 털어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미팅을 하면서 선수들에게 ‘0-2로 지고 있다가 2-3으로 져서 승점 1점을 따면 우승한 것 같은 기분인데 2-0으로 이기고 있다가 2-3으로 지면 다들 죄인처럼 생각한다. 너무 기죽지 말고 앞으로 마음을 다잡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해줬다”라고 덧붙였다. /fpdlsl72556@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