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맥그리거, 포이리에에 무릎...생애 첫 TKO패

기사입력 : 2021.01.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균재 기자] 코너 맥그리거(32, 아일랜드)가 1년 만의 옥타곤 복귀전서 더스틴 포이리에(32, 미국)에게 무릎을 꿇었다.

UFC 라이트급 4위 맥그리거는 24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에티하드 아레나서 열린 UFC 257 메인이벤트서 라이트급 랭킹 2위 포이리에에게 2라운드 펀치 TKO로 패했다.

맥그리거는 왼손 스트레이트로 기선을 제압했다. 1라운드 35초께 포이리에에게 테이크다운을 허용했다. 그러나 오래 지나지 않아 클린치로 전환, 다시 포이리에를 압박했다.

2라운드도 맥그리거가 주도권을 잡았다. 레그킥과 앞손으로 견제했다. 하지만 2라운드 중반 포이리에와 난타전서 공격을 견디지 못했다.

링에 주저앉은 맥그리거를 향해 포이리에의 파운딩 세례가 이어지자 심판은 경기를 중단했다.

맥그리거는 이날 패배로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리매치 가능성도 대폭 줄어들게 됐다./dolyng@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