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오랜만에 시원한 경기력...이랜드, 안산에 3-0 승리

기사입력 : 2021.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이인환 기자] 서울 이랜드가 막바지 순위 상승에 성공했다.

서울 이랜드는 23일 오후 4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2부) 2021 34라운드 경기에서 안산 그리너스를 3-0으로 대파했다.

이날 승리로 이랜드는 승점 37(8승 13무 14패)는 부천-충남 아산전과 상관없이 꼴지 탈출을 확정했다.

이번 시즌 다사다난했던 이랜드는 이날만큼은 달랐다. 전반 19분 이랜드는 유정완이 상대 박스 안에서 등진 상태에서 터닝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기세를 탄 이랜드는 전반 30분 코너킥 상황에서 김진환이 헤더로 추가골을 터트리며 2-0으로 앞서가기 시작했다. 전반은 그대로 종료됐다.

후반도 이랜드의 흐름이었다. 후반 14분 송주훈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은 이랜드는 키커로 나선 이건희가 마무리하며 쐐기골을 터트렸다.

3-0으로 리드를 잡은 이랜드는 무리하지 않고 안정적인 운영으로 계속 경기를 지배해갔다. 결국 경기는 그대로 이랜드의 3-0 대승이로 매조지어졌다.

/mcadoo@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