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배구 미래까지 생각하는 '월드스타' 김연경, 배구 꿈나무들과 즐거운 시간

기사입력 : 2022.08.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 DB

[OSEN=손찬익 기자] '월드 스타' 김연경(흥국생명)이 모처럼 배구 꿈나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낸 소감을 전했다. 

김연경은 지난 7일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일동 성호체육문화센터에서 '2022 김연경 안산 유소년배구 클래스'를 열었다. 

배구 저변 확대와 배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또 김사니 전 IBK기업은행 코치와 표승주(IBK기업은행), 이다현(현대건설)이 김연경과 뜻을 함께 했다. 

김연경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17년에 시작한 유소년 배구 대회가 2019년 태풍과 이후 코로나로 인한 긴 공백기를 깨고 어제 개최를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제가 유소년 육성과 발전에 관심이 많아 이 행사에 대한 애정이 더욱 크다. 긴 공백기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학생들과 팬분들이 자리를 채워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김연경은 또 "유소년들이 우리나라 체육의 미래 인재들인 만큼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 마지막으로 클래스를 위해 고생해주신 안산시를 포함한 모든 관계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는 13일부터 20일까지 순천체육관에서 2022 KOVO컵 프로배구대회가 열린다. 김연경의 소속팀인 흥국생명은 13일 IBK기업은행과 격돌한다. /what@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