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내 말 안 들으면 섹스비디오 공개하겠다” 라이언 긱스, 전 여자친구 3년간 협박해

기사입력 : 2022.08.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서정환 기자] 라이언 긱스(49)의 추악한 사생활이 만천하에 공개됐다.

긱스는 9일 맨체스터 민슐 스트릿 크라운 법원에서 진행된 재판에서 지난 2017년 8월 31일부터 2020년 11월 2일 사이에 전 여자친구 케이트 그레빌(38)에게 신체적인 상해를 입히고 협박한 혐의로 검찰에 기소됐다. 긱스 측은 혐의를 완강히 부인하고 있다.

전 여자친구 케이트가 공개한 내용은 가히 충격적이다. 케이트는 “긱스는 날 1분도 가만두지 않았다. 내가 답장을 하지 않으면 많은 욕설이 담긴 협박 메시지를 보냈다. 내 나체사진을 보내며 우리가 함께 찍은 섹스비디오를 공개하겠다고 협박했다”고 고백했다.

긱스는 케이트와 교제 시에도 다른 여자들과 문란한 관계를 맺어온 것으로 드러났다. 케이트는 “긱스가 다른 여성을 유혹하며 딸이라고 했다. 누구냐고 묻자 긱스가 호텔방에서 날 알몸으로 쫓아내고 내 소지품을 복도에 던졌다. 나는 굴욕감을 느꼈다. 수건으로 몸을 감싸고 다시 들어가야 했다”고 진술했다.

해당 사건을 맡은 검사는 “긱스가 경기장에서 보여준 축구실력으로 팬들에 의해 우상화가 되었다. 하지만 경기장 바깥에서 드러난 그의 성격은 추악하고 사악한 면이 있다”고 배심원들에게 호소했다. / jasonseo34@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