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김민재, 처음부터 끝까지 항상 완벽'' 이탈리아 매체

기사입력 : 2022.10.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처음부터 끝까지 항상 완벽". 

김민재는 1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 세리에 A 8라운드 토리노와 경기서 나폴리의 중앙 수비수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다. 나폴리는 토리노에 3-1로 승리했다. 또 나폴리는 이번 시즌 리그 개막 이후 6승 2무의 무패 행진을 이어가며 선두(승점 20)를 지켰다.

이번 시즌 나폴리 유니폼을 입고 유럽 빅 리그에 진입한 김민재는 초반부터 팀의 주축으로 자리 잡아 리그 한 경기를 제외하고는 풀타임 출전하고 있다.

공격에도 적극적으로 가담해 이미 2골을 넣는 등 맹활약을 펼쳐 팀의 상승세에 앞장서며 전날엔 세리에 A '9월의 선수'에 선정되기까지 했다. 아시아 선수 최초의 세리에A 이달의 선수 수상 사례다.

지난달 23일 코스타리카, 27일 카메룬과의 A매치 2연전 땐 벤투호를 지킨 뒤 이탈리아로 돌아간 김민재는 이날 경기 시작 전 열린 시상식에서 트로피를 받은 뒤 어김없이 선발로 그라운드를 밟아 90분을 쉼 없이 뛰었다.

투토메르카토는 경기 후 "놀라운 영향력이다. 이미 김민재는 나폴리 수비진의 리더다. 처음부터 끝까지 항상 완벽하다. 그는 경합하고 팔꿈치와 어깨를 잡지만 항상 승리한다. 우리는 그것을 '괴물', '수비 괴물'이라고 부른다"며 극찬했다. / 10bird@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