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오!쎈 카타르] ‘벤투호 또 부상악재’ 김민재 가나전 못 뛰나? 최종 팀훈련 불참…황희찬 출전 확실

기사입력 : 2022.11.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도하(카타르), 서정환 기자] ‘괴물수비수’ 김민재(26, 나폴리)가 가나전 출전이 불투명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8일 카타르 알 라이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가나를 상대로 ‘카타르 월드컵 2022 H조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한국은 지난 24일 우루과이전에서 0-0으로 비겨 승점 1점을 따 조 2위를 기록 중이다. 한국이 16강에 가기 위해서는 반드시 가나를 잡아야 한다.

가장 큰 관건은 우루과이전에서 오른쪽 종아리를 다친 김민재의 회복여부다. 김민재는 25일과 26일 이틀간 팀 훈련을 소화하지 못하고 숙소에 남아 부상치료 및 휴식에 전념했다. 김민재는 27일 훈련에는 합류했지만 동료들과 단체훈련을 하지 못하고 혼자서 사이클로 몸만 풀었다.

수비의 핵 김민재가 빠질 경우 벤투호는 큰 차질이 빚어진다. 김민재가 빠질 경우 권경원이 대체로 뛸 가능성이 높다.

한편 햄스트링 부상으로 우루과이전 결장했던 황희찬은 가나전 정상출격이 확실시 된다. 황희찬은 27일 가벼운 몸놀림으로 모든 훈련을 정상적으로 소화했다. 황희찬은 오른쪽 날개로 선발출전이 매우 유력하다. / jasonseo34@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