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이겨야 16강 가능성 본다…''한국-가나전 흥미로운 대결 될 듯''

기사입력 : 2022.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한국 축구 대표팀. / OSEN=도하(카타르), 박준형 기자.

[OSEN=홍지수 기자] 16강 진출을 노리는 한국이 가나를 만난다.

한국은 28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10시 가나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을 치른다.

지난 24일 우루과이와 조별리그 1차전에서 0-0 무승부를 거둔 한국은 승점 1로 공동 2위다. 포르투갈이 조 1위에 있고, 한국이 16강 진출에 성공하려면 가나를 반드시 꺾어야 한다.

하지만 가나도 만만치 않다. 피파랭킹은 한국이 28위, 가나가 61로 차이가 있지만 이번 월드컵 기간 랭킹에 관계 없이 승패가 갈리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51위)가 아르헨티나(3위)를 잡았고, 일본(24위)이 독일(11위)을 꺾기도 했다. 게다가 가나는 지난 25일 피파랭킹 9위 포르투갈도 애를 먹게 만들었다. 전반을 0-0으로 마친 뒤 후반전에 치열하게 싸우며 1-3으로 끌려가다가 2-3으로 경기를 마쳤다.

스페인 매체 ‘발론라티노’는 “손흥민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 은 우루과이 대표팀과 0-0 무승부를 기록했다”며 “한국은 가나와 경기가 중요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가나를 이겨야 한다”고 살폈다.

이어 매체는 “두 팀 모두 확실한 수비력을 보여줬다. 가나는 1차전에서 3골을 내줬으나 포르투갈 상대로 거의 무승부 경기를 했고, 한국은 수비 견고함에 모든 것을 걸고 있다”고 분석했다.

중남미 매체 ‘볼라비프’는 “흥미로운 대결이 될 전망이다”고 전했다.

/knightjisu@osen.co.kr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는 손흥민. / OSEN=도하(카타르), 박준형 기자.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