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한국체대 안용규 총장 이임, “나는 영원한 체육인, 앞으로도 체육계를 위해 봉사할 것” 다짐

기사입력 : 2023.03.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우충원 기자] 한국체육대학교 안용규 총장이 2019년 3월에 시작된 4년간의 임기를 마쳤다. 

한국체육대학교는 20일 제7대 총장 안용규 박사의 이임식을 합동강의실에서 개최했다. 이임식에는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국회의원, 이기흥 대한체육회 회장, 강태선 서울시체육회장을 비롯한 내빈과 교직원, 학생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임식은 업적 소개, 내빈 축사, 안용규 총장 이임사, 공로패 증정 및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안용규 총장은 본교 2회 졸업생 출신으로 동국대학교 대학원 체육학 석사, 한국체육대학교 대학원 이학박사를 졸업하고 1996년 본교 교수로 임용됐다. 이후 기획실장, 대학원장 등 교내 보직을 거치며 행정력을 쌓았다. 태권도 국가대표 코치 및 감독, MBC 스포츠 해설위원 등을 역임하고 국내외 각종 태권도대회 개최, 세계장애인태권도연맹 고문 등을 맡아 태권도 발전에도 이바지했다. 

안용규 총장은 이임사에서 “지난 4년간 함께한 모든 한국체대 구성원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학생들과 대면할 기회가 매우 적었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또한 “저는 총장직에서 내려오더라도 여전히 체육인일 것이며 눈을 감는 그날까지 체육계를 위해 봉사하며 살아가겠다”고 말하며 후임 총장과 학교가 원한다면 반드시 돕겠다는 뜻을 밝혔다. / 10bird@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