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새 역사 쓸까' 메달 첫 관문 넘었다... 피겨 차준환, 세계선수권 쇼트 3위

기사입력 : 2023.03.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차준환 DB.

[OSEN=노진주 기자]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한국 간판’ 차준환(고려대)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 쇼트프로그램 3위를 마크했다. 메달 수확 청신호가 켜졌다. 

차준환은 23일 일본 사이타마 수퍼아레나에서 열린 2023 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55.04점, 예술점수(PCS) 44.60점을 받아 합계 99.64점을 기록했다. 34명 중 3위에 해당하는 점수다.

1위는 ‘디펜딩 챔피언’ 일본의 우노 쇼마(104.63점)가 차지했다. 2위는 일리아 말리닌(미국, 100.38점).

지난 2021년 대회에서 역대 최고 순위인 10위를 기록한 차준환은 25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이 대회 한국 남자 선수 역대 첫 메달 획득을 노린다. 

한국 피겨 역사상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메달을 목에 건 선수는 남녀 통틀어 김연아(금메달 2개, 은메달 2개, 동메달 2개)뿐이다.

이날 차준환은 개인 기록도 챙겼다. 그는 지난해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수립했던 쇼트프로그램 개인 최고점인 99.51점을 넘어섰다.

차준환은 4바퀴를 돌아야 하는 첫 점프 쿼드러플 살코를 깔끔하게 마쳐 수행점수(GOE) 4.02점을 받았다. 이어 트리플 러츠-트리플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도 완벽하게 소화했다.

플라잉 카멜 스핀, 트리플 악셀에 이어 차준환은 풋 싯 스핀, 스텝 시퀀스,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까지 안정적으로 소화하며 연기를 마무리지었다.

/jinju217@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