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정소민 '30일', 개봉 첫날 터졌다..17만 동원해 1위 [공식]
입력 : 2023.10.04기사보내기 :  트위터  페이스북

[OSEN=하수정 기자] 동반기억상실 코미디 '30일'(감독 남대중, 제공배급 ㈜마인드마크, 제작 영화사울림, 공동제작 티에이치스토리)이 개봉 첫날부터 10월 극장가를 책임질 흥행 다크호스의 면모를 제대로 과시했다.

영화 '30일'은 드디어 D-30, 서로의 찌질함과 똘기를 견디다 못해 마침내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려버린 정열(강하늘 분)과 나라(정소민 분)의 코미디. 개봉 전부터 가파른 속도로 전체 영화 예매율 1위를 달성하며 흥행 다크호스로 주목받아온 '30일'이 개봉 첫날인 10월 3일, 17만 1,978명의 관객을 동원해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특히 이는 추석 연휴에 개봉한 쟁쟁한 작품들의 오프닝 스코어를 모두 뛰어넘은 최고 기록으로, 시작부터 범상치 않은 '30일'의 흥행 레이스에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30일'은 모든 1위 자리를 하나도 놓치지 않고 싹쓸이했다. 여전히 전체 예매율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것은 물론, 박스오피스 TOP 10 작품 중 좌석 판매율까지도 1위를 차지해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CGV 골든 에그지수 95%,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1점을 기록하며 실관람객들의 폭발적인 입소문을 확인케 한다.

오직 '30일'에서만 즐길 수 있는 ‘동반기억상실증’ 이라는 독보적인 소재가 주는 재미, 강하늘과 정소민의 코믹 발광 케미를 확인한 관객들은 “올해 본 가장 즐거운 영화”, “최근 본 영화 중 가장 재미있고 사랑스러운 이야기예요~~”, “겁나 웃김ㅋㅋ 억지 개그가 아니어서 더 좋음. 나를 웃긴 근래 첫 한국 영화임 ㅋㅋㅋㅋ”, “두 배우 너무 잘 어울리고 상큼해서 광대 터질 뻔했음. 영화 보고 나오면 그냥 기분이 좋아짐. 한 번 더 봐야지”, “기대했던 영화였는데, 기대 이상으로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진심 너무 재밌음. 내내 웃다 나왔어요. 다들 30일 안 보러 가고 뭐해?” 등 추천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10월 극장가에서 이어질 강하늘, 정소민 주연 '30일'의 흥행 질주를 더욱 기대케 한다.

개봉과 동시에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동반기억상실 코미디 '30일'은 지난 3일 개봉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영화 포스터,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오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