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실업축구연맹, 신한은행과 메인스폰서 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12.02.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윤진만 기자= 한국실업축구연맹이 신한은행과 손을 맞잡았다.

실업연맹과 신한은행측은 20일 오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5층 회의실에서 권오갑 실업연맹 회장과 신한은행 서진원 행장이 참여한 가운데 타이틀 스폰서 협약 조인식을 갖고 대회 공식 후원 약정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2012년 실업축구는 ‘신한은행 2012 내셔널리그’로 공식 대회명이 바뀐다. 신한은행은 내셔널리그 경기장 내 광고권한 및 기타 제작물 내 브랜드를 게재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의 동행 캠페인과 더불어 내셔널리그와 나아가 한국축구가 보다 발전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한은행 2012 내셔널리그’는 3월 10일 오후 3시 울산현대모포조선-고양국민은행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182경기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사진=실업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