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UCL 리뷰] 첼시, 벤피카 꺾고 준결승행...바르사와 격돌

기사입력 : 2012.04.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Kieran McManus/BPI/스포탈코리아
사진=ⓒKieran McManus/BPI/스포탈코리아

[스포탈코리아] 홍재민 기자= 첼시가 벤피카를 누르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준결승 상대는 최강 바르셀로나다.

4일(한국시간 5일 새벽) 런던의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UEFA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첼시는 벤피카를 2-1로 꺾어 합산 스코어 3-1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전반 20분 애슐리 콜이 얻은 페널티킥을 프랭크 램파드가 성공시켰다. 벤피카는 전반 40분 주장 막시 페레이라가 두 번째 경고로 퇴장 당했다. 후반 40분 하비에르 가르시아가 헤딩골을 터트려 벤피카가 희망의 불씨를 당겼다. 하지만 후반 추가시간 라울 메이렐레스가 두 번째 골을 터트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프리미어리그에서 고전 중인 첼시는 UEFA챔피언스리그 준결승 진출에 성공하며 시즌 막판 분위기를 끌어 올렸다. 준결승 진출은 2008/2009시즌 이후 3년만이다. 최근 10시즌간 여섯 번째 4강 진출로 유럽 강호로서 입지를 굳혔다. 첼시는 준결승전에서 최강 바르셀로나와 격돌한다.

1차전에서 1-0으로 패했던 벤피카는 초반부터 활기찬 기세를 폈다. 플레이메이커 파블로 아이마르를 중심으로 간간히 위협적인 공격을 선보였다. 그러나 전반 20분 페널티박스 안에서 하비에르 가르시아가 첼시의 콜을 넘어트려 페널티킥을 내주고 말았다. 키커로 나선 램파드가 골문 왼쪽 구석으로 정확히 차 넣어 선제골을 터트렸다.

합산 스코어에서 두 골 뒤지게 된 벤피카 선수들은 조급함이 눈에 띄었다. 전반 30분 프리킥 찬스에서 오스카 카르도소의 슛을 첼시의 존 테리가 골라인 선상에서 막아냈다. 공격이 이어지며 분위기를 잡는가 싶었지만 전반 40분 주장 페레이라가 미켈의 정강이를 발바닥으로 가격해 두 번째 경고로 퇴장 당하고 말았다.

후반 들어 첼시는 허술해진 벤피카의 수비를 공략해 득점 기회를 만들었다. 후반 5분 살로몬 칼루의 왼쪽 크로스가 골키퍼를 지나쳐 문전을 가로질렀다. 텅 빈 골문 앞에서 하미레스가 발을 뻗었지만 빗맞아 천금 같은 추가골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후반 12분에는 후안 마타와 토레스가 연달아 시도한 슛이 골대를 벗어났다. 후반 21분 골키퍼와 일대일로 맞선 칼루의 슛도 막히고 말았다.

추가골을 뽑기 위해 노력했던 첼시는 후반 중반 이후부터 승리 굳히기에 들어갔다. 그러나 후반 40분 코너킥 기회에서 벤피카의 하비에르 가르시아가 헤딩골을 터트려 경기 분위기를 순식간에 바꿔버렸다. 벤피카는 마지막 5분간 쉼 없이 공격을 펼치며 첼시를 긴장케 했다. 그러나 추가시간 메이렐레스가 추가골을 터트려 2-1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 2011/2012 UEFA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2012년4월4일 – 스탬포드 브리지)
첼시 2 (램파드 21’p, 메이렐레스 90+1’)
벤피카 1 (가르시아 85’)
*합산 스코어: 벤피카 1-3(0-1) 첼시
*경고: 이바노비치, 하미레스, 미켈(첼시), 카르도소, 페레이라, 세자르, 아이마르(이상 벤피카)
*퇴장: 페레이라(벤피카, 경고 2회)

첼시 출전명단 (4-2-3-1)
체흐(GK) – 콜, 테리(케이힐 59’), 루이스, 이바노비치 – 램파드, 미켈 – 칼루, 마타(메이렐레스 79’), 하미레스 – 토레스(드로그바 88’) / 감독: 로베르토 디 마테오
*벤치잔류: 턴불(GK), 에시엔, 페헤이라, 스터리지

벤피카 출전명단 (4-3-3)
아투르(GK) – 캅데비야, 에메르송, 가르시아, 페레이라(퇴장 40’) – 세자르(호드리구 72’), 마티치, 비트셀 – 가이탄(잘로 61’), 카르도소(올리베이라 57’), 아이마르 / 감독: 호르헤 헤수스
*벤치잔류: 에두아르두(GK), 안드레 알메이다, 놀리토, 사비올라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