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UCL] ‘파상공세’ 막아낸 애슐리 콜, “첼시는 우승 자격 있다”

기사입력 : 2012.05.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동환 기자= 첼시가 창단 후 첫 유럽 축구의 정상에 올랐다. 첼시에서 세 차례 챔피언스리그 정상을 노린 수비수 애슐리 콜은 “행운이 있었다”며 우승의 감격을 드러냈다

첼시는 19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 위치한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2011/201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가졌다. 상대는 결승전이 개최된 경기장 주인이기도 한 바이에른 뮌헨이었다.

첼시는 후반 37분 뮬러에게 선재골을 내줬지만 5분 후인 후반 43분 드로그바가 만회골을 넣었고, 연장과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했다.

경기 내내 뮌헨의 엄청난 공격을 막아낸 애슐리 콜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솔직히 이야기하자면 패배할 것으로 생각했다”며 뮌헨의 엄청난 공격력을 우려했다고 밝혔다. 그는 “하지만 우리는 행운이 함께했고, 결국 이겨냈다”고 첼시의 우승에는 행운이 함께 했음을 밝혔다,.

이어 그는 “도대체 어떤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 너무 기쁘다 우리는 충분히 승리를 할 자격이 있는 팀이다”며 다시 한 번 기쁨을 나타냈다. 첼시는 올 시즌 잉글랜드 FA컵과 챔피언스리그를 제패하며 ‘더블’ 달성에 성공했다.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