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포항-대구] 포항 ' 뉴 캡틴' 황지수 ''신형민 공백 메우겠다''

기사입력 : 2012.08.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포항] 김동환 기자= 포항 스틸러스의 새로운 주장 황지수가 자신의 새로운 역할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포항은 19일 포항스틸야드에서 대구FC를 상대로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2 28라운드 경기를 가졌다. 이 경기에서 포항은 황지수의 안정적인 경기 운영과 다양한 득점포의 활약에 힘입어 4-2로 승리했다.

포항은 최근 주장이었던 신형민이 UAE의 알 자지라로 이적해 공백이 생겼다. 황선홍은 그 역할을 황지수에게 맡겼다. 황지수는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신형민의 공백을 메워야 하는 상황이기에 개인적으로 부담이 됐지만 준비를 잘 했고, 승리를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지난 2년 동안 (병역 이행으로) 공백이 있었지만, 올 시즌 꾸준히 교체와 백업으로 활약했다. 충분히 자신감이 있다"며 팀을 위해 헌신하는 주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황선홍 감독은 황지수에게 주장 역할 뿐만 아니라 그라운드에서의 이명주와 함께 호흡하며 신형민의 공백을 역시 메워줄 것을 기대하고 있다. 황지수는 "이명주와의 호흡이 나쁘지 않았디. (이)명주는 개인 기술도 좋고, 컨트롤도 좋다"고 칭찬했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