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승리의 수호신' 박지성, '늦은 투입(Late introduction)' 평점 5점

기사입력 : 2013.01.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 '승리의 수호신' 박지성(32, 퀸스파크레인저스)이 부상에서 복귀하며 가장 중요한 순간에 빛을 발하며 진가를 발휘했다.

축구매체 스카이스포츠는 3일 한달만에 출전하여 첼시전 승리를 지켜 낸 박지성에게 “늦은 투입(Late introduction)”이라며 평점 5점을 매겼다.

이날 결승골을 넣은 숀 라이트 필립스와 아델 타랍은 가장 높은 8점을 받았다.

박지성은 3일 새벽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2/2013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첼시와 원정경기에서 1-0으로 근소한 리드를 지키던 후반 44분 투입돼 4분여 그라운드를 누비며 팀의 1-0 승리를 지켰다.

이날 천금같은 승리로 시즌 2승째를 챙기며 2승7무12패(승점 13)를 기록한 QPR은 꼴찌 탈출에는 실패했지만 강등권 탈출의 희망을 안게 됐다.

기획 취재팀.


Today 메인 뉴스